< Theatre Bunker >

전시서문 언택트란 말이 어느새 친숙한 단어가 되어버린 요즘, 우리는 이전에 의식하지 못한 우리의 생활을 그리워하고 있다. 친구들과의 유쾌한 수다, 힐링을 위한 여행, 반가운 이들과의 악수, 위로를 전하는 따뜻한 허그, 박수와 함성의 공연들… 그 중에서도 팝콘과 함께 즐기던 극장을 멀리하게 되면서 무엇인가 큰 것을 놓치고 있는듯한 허전함이 몰려온다. 그렇게 멀어져간 극장이 벙커에서 개봉을 앞두고 있다. .  가수정과 정운식 작가의 독특하고 특이한 … Read More